참석자 단체 기념사진
[동국일보] 한국에서의 '진기랴오미', 요녕성의 신비스런맛으로 동서울대학교에서 벗을 맞이하다. 행사가 9월 11일 오후, 한국 성남시에서 개최됐다. 행사에는 소옥영 랴오닝성당선전부 부부장 겸 성정부신문판공실 주임, 성문련당조 서기 겸 주석, 김용우 전 주중한국공사, 손위 한국중국상공회의소 회장, 왕수덕 한국화교총상공회의소 회장 등 한중 귀빈들이 참석했다.

한국에서의 '진기랴오미' 행사는 랴오닝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과 신화사뉴스정보센터와 신화통신뉴스정보센터가 주최하고 신화통신뉴스정보센터 랴오닝센터와 코리아크로스보더무역협회가 공동 주관했다. 행사는 3일간 진행되며, 오는 12일부터 13일까지는 신동양반점과 육시리에서 각각 '랴오닝요리미식기예교류회'와 '랴오닝 바비큐 한국식 불고기의 만남'을 주제로 '맛있는 음식'을 매개로 랴오닝 이색 식재료 전시구역을 설치하고, 한중 유명 요리사를 초청하여 랴오닝 식재료를 홍보하고, 랴오닝 요리기술을 전시하며, 중외 문화교류를 촉진하고, 중국 음식문화를 홍보하여 랴오닝 요리산업의 발전을 도왔다.

랴오닝성당선전부 부부장 겸 성정부신문판공실 주임, 성문련당조 서기 겸 주석 소옥영


소옥영 랴오닝성당선전부 부부장 겸 성정부신문판공실 주임, 성문련당조 서기 겸 주석은 “랴오닝과 한국은 바다를 사이에 두고 서로 마주보고 있으며 인문학이 유사하고 문화가 융합되어 있으며 반도와 유라시아 대륙을 연결하는 관문이자 통로로서 예로부터 반도와 깊은 교류의 기초를 가지고 있습니다. 수년에 걸쳐 인적 교류, 경제 및 무역, 문화, 교육 및 기타 분야에서의 협력은 좋은 결과를 얻었습니다. 이 행사를 통해 '맛있는 음식'을 매개로 양측의 우정의 다리를 놓으며 발전 기회를 공유하고 밝은 미래를 함께 만들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고 축사를 했다.

김용우 전 주중한국공사는 “심양 주재 한국총영사관 부총영사로 지냈으며 랴오닝은 오랜 역사와 풍부한 문화유산, 아름답고 독특한 자연경관, 풍부하고 맛있는 민간 요리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심양에서 일했던 옛 추억이 떠올랐습니다. 좋아하는 꿔바로우도 있고, 랴오닝성 다롄, 후루다오, 차오양, 단둥 등 지역에서 친구들과 함께 먹었던 랴오닝성 음식도 있습니다. 이 뜻깊은 한중 음식 문화 교류 행사에 초대되어 영광입니다. 이번 행사는 한국과 중국이 문화, 경제 무역 및 기타 분야에서 이해를 깊게 하고 협력을 촉진할 수 있는 유리한 기회를 제공해 줍니다”라고 축사를 했다.

랴오닝성 이색 식재료 전시 구역에서는 랴오닝성 각지의 고품질 특산품을 주요하게 전시했다. 심양YUYUAN 시래기, 랴오닝눙펑 쌀, 랴오닝홍교 북충초, 랴오양링수산 불로베리 음료, 성경목인 국수와 만두 분말, 정유화 잉커우 된장, 우성 생해미 새우젓, 샤오시일장 부침개, 린자푸즈 통조림, 삼중당 산삼 분말, 판진가가향 쌀가바오, 녹원추풍 스프링 팬케익, 다롄 하이바오 등 40여 종 이색 "왕패" 제품을 한국에 출시하여 더욱 많은 랴오닝식품산업을 해외로 나아가게 하고 랴오닝식품산업의 진흥과 발전에 힘썼다.

행사장에서는 랴오닝성 음식 홍보 영상인 '진기랴오미 진수성찬'이 상영되어 랴오닝성 이색의 풍미를 선보였다. 음식 조리 과정에서 한국중식외식협회 회원이자 중국 유명 요리사인 시용은 랴오닝성 식재료를 사용하여 꿔바로우, 시래기 등뼈찜, 개봉 두부, 채썬 달걀, 불로베리 무침, 궈타 새우 등 이색 요리를 만들었습니다.

시용 요리사는 "이번 행사는 랴오닝의 이색 있는 식재료를 한국에 가져와 랴오닝의 독특한 맛을 보여줄 수 있었던 쉽지 않은 행사였습니다. 서로 다른 요리 이념은 랴오닝과 한국 요리에 넓은 공간을 제공했고 한중 교류에도 더 많은 기회를 제공했습니다"라고 말했다.

한국중식외식협회 회원, 중국 유명 요리사 시용 '시래기등뼈찜'


일찍이 중국 각 위성TV에서 방영된 한국 인기 드라마 ‘대장금’ 은 누구나 다 알고 있다고 할 수 있다. 드라마에서 나오는 한국 전통 음식은 군침을 흘리게 한다. 한국 4대 대통령의 미식가 고문, 드라마 '대장금' 요리 고문이자 국보급 요리의 대가인 이향방 여사가 '식재료 신용'을 통해 랴오닝성 쌀과 북충초 등으로 비빔밥, 김밥, 삼계탕 등 전통 한식을 만들었다.

이향방 여사는 "행사는 랴오닝의 식자재와 한식 요리 이념을 결합시켜 독창적이며 랴오닝물산자원의 독특함을 깊이 느꼈습니다. 랴오닝이라는 이 땅의 음식문화를 더욱 감상하고 존중하며 한중음식문화교류를 촉진하고 미식과 지역문화의 연결에 대한 이해를 심화시켰습니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귀빈들과 동서울대학교 요리학과 선생님들과 학생들에게 한중음식의 독특한 매력을 전달하고, 랴오닝 식품 브랜드가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전시의 장을 마련하여 랴오닝 산업의 진흥과 발전을 도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61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에서의 '진기랴오미', 요녕성의 신비스런맛으로 동서울대학교에서 벗을 맞이하다 행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