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은 6월 3일(금), 중앙대학교에서 청년들의 해외취업 진출 지원을 위한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는 전국 대학과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양질의 해외취업 관련 정보를 제공해 청년들의 해외취업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해외취업을 원하는 청년 구직자를 지원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그간 공단은 매년 100개 이상의 대학 및 기관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진행했으며, 2021년에도 총 171개의 교육기관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해 총 7,590명의 청년이 설명회에 참석했다.

2022년 상반기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는 3월 7일부터 25일까지 대학을 모집했으며, 전국적으로 성균관대, 한국외대, 부산대, 울산대 등 80여 개 대학과 함께 6월 말까지 설명회를 진행한다.

공단의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는 전반적인 해외취업 정보를 담은 스템(STEP)1과 대학별, 학과별 맞춤형 심화 설명회인 스텝(STEP)2로 구성된다.

특히, 스텝(STEP)2는 수요 맞춤형으로 진행되어 해외취업 정보제공뿐만 아니라 국가·직종별 해외취업 선배를 초청하여 직접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는 등 다채로운 방법으로 해외취업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6월 3일 설명회를 개최한 중앙대는 2017년 이후 찾아가는 설명회에 참여 중인 대학으로, 미국, 캐나다 등 대학생들의 취업희망 국가를 중심으로 심화 설명회를 진행했다.

중앙대 이후에는 아주대학교(6.7), 성균관대학교(6.8), 한국관광공사(6.15) 등의 기관에서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를 이어갈 예정이다.

상반기 마지막 설명회는 6월 28일부터 30일까지 울산대학교에서 이력서 작성과 면접 방법, 영어권과 비영어권 국가 진출전략 특강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날 설명회를 개최한 중앙대학교 김태성 다빈치인재개발센터장은 "미국, 캐나다 등 실질적인 해외취업 성공사례들로 인해 학생들의 해외취업 관심도가 많이 높아진 상태”라며, "공단 설명회를 통해 적기에 해외취업의 방법을 알려줄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공단 어수봉 이사장은 "정확한 정보는 해외취업에 있어 가장 기초가 되는 중요한 단계이므로, 학생들이 정보를 편하게 얻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공단은 하반기에도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를 지속 추진할 예정이며, 참가를 원하는 대학 및 기관은 8월 모집기간에 월드잡플러스 누리집을 통해 신청하고, 세부일정과 운영방법 등을 공단과 논의해 결정할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59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산업인력공단, 전국 80여 개 대학과 함께 ‘찾아가는 해외취업 설명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