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동국일보] 문화체육관광부는 8월 20일부터 21일까지 창원스포츠파크 창원체육관에서, 16개 시도를 대표하는 이스포츠선수 200여 명의 실력을 겨루는 ‘제14회 대통령 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결선을 개최한다. 문체부 전병극 제1차관은 개회식(8. 20.)에 참석해 선수들을 격려할 계획이다.

‘대통령 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는 이스포츠 유망주를 발굴하고 이스포츠의 저변을 넓히기 위해 매년 열리는 전국 단위의 대회이다. 지난 2년 동안은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결선 대회를 진행해 많은 아쉬움을 남겼지만, 올해는 3년 만에 선수와 관객 모두가 한자리에 모여 마음껏 즐길 수 있는 현장 대회로 개최한다.

이번 대회에서는 16개 시도 지역 결선을 거쳐 선발된 선수들이 리그오브레전드,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카트라이더 등 3개의 정식 종목과 이터널리턴, 카트라이더(장애인 부문) 등 2개의 시범종목을 통해 최강자를 가린다.

종합우승을 차지하는 지자체(1곳)에는 대통령상을, 정식 종목 우승팀(3곳)에는 문체부 장관상을, 모범 지자체(1곳)에는 문체부 장관 표창 등을 수여한다.

전병극 차관은 “이스포츠는 모든 국민이 함께 즐기고 소통할 수 있는 여가문화로 자리 잡았고 정식 스포츠로 인정받아 성장하고 있다.”라며, “앞으로 아마추어 대회를 더욱 확대하고 지역 기반시설을 강화하는 등 이스포츠 활성화와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18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화체육관광부, 전국 최강 아마추어 이스포츠 선수 가린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