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이즈 본
[동국일보] 지난여름 '샤이닝', '디파티드', '조디악'을 상영한 'Thriller & Crime 테마'를 시작으로 지난가을 'Fantasy & Dream 테마'로 '오즈의 마법사', '위대한 개츠비', '구니스' 를 상영해 많은 영화 팬들을 사로잡았던 'WB 100 x 워너 필름 소사이어티 시즌 2'가 올겨울 세 번째 테마로 돌아온다.

세 번째 테마인 'Music 테마'는 11월 22일 '어거스트 러쉬', 11월 29일 '스타 이즈 본', 12월 6일 '헤드윅'까지 수많은 이들에게 명작으로 기억되는 음악 영화들의 상영으로 다시 한번 영화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먼저 11월 22일 관객들을 찾아올 영화 '어거스트 러쉬'는 눈을 감으면 모든 소리가 음악이 되는 천재 소년 '에반'이 부모님을 찾아 떠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국내 많은 영화 팬들에게 인생 음악 영화로 손꼽히는 '어거스트 러쉬'는 현재 할리우드에서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프레디 하이모어의 어린 시절을 다시 볼 수 있어 기대를 높인다.

또한 연기파 배우 조나단 리스 마이어스와 케리 러셀, 지금은 고인이 된 할리우드 국민 배우 로빈 윌리엄스가 전하는 가슴 따뜻한 이야기는 요즘 지쳐 있는 모두의 마음에 위로를 전할 전망이다.

할리우드 최고의 작곡가 마크 맨시나, 영화 음악의 거장 한스 짐머 등 최강의 뮤지션들이 완성한 영화 OST는 관객들을 깊은 감동의 시간으로 이끌 것이다.

11월 29일부터 극장에서 만날 수 있는 영화 '스타 이즈 본'은 무명가수 '앨리'가 톱스타 '잭슨 메인'과 우연히 만나 사랑을 나누고 최고의 스타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1937년 개봉해 당시 큰 인기를 누렸던 '스타 탄생'을 리메이크한 작품이기도 하다. '스타 이즈 본'은 그간 다양한 영화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명품 배우 브래들리 쿠퍼가 각본, 감독, 주연을 맡아 맹활약을 펼쳤으며, 세계적인 팝스타 레이디 가가가 첫 장편 영화 주연으로 열연해 찬사를 받았다.

특히 아카데미, 골든 글로브, 그래미 등 눈부신 수상을 이뤄낸 영화 속 OST는 촬영 당시 라이브로 소화해낸 것이 알려져 기대를 모았다. 두 배우가 선사하는 아름답고 환상적인 하모니는 관객들에게 여전히 벅찬 감동과 떨림을 안길 예정이다.

뒤이어 12월 6일에는 무명의 록가수 '헤드윅'이 운명이라고 믿었던 연인에게 배신당한 후 진정한 사랑을 찾고 자신을 온전하게 마주하는 여정을 그린 영화 '헤드윅' 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록 뮤지컬의 전설로 불리는 영화는 동명의 뮤지컬 원작자인 존 카메론 미첼이 직접 연출과 '헤드윅' 역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그는 성전환에 실패한 트랜스젠더 로커라는 독보적인 캐릭터를 통해 폭발적인 에너지를 내뿜으며 선댄스영화제부터 수많은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글램록의 화려한 비주얼, 센세이션한 록스피릿을 느낄 수 있는 강렬한 OST, '헤드윅'이 시대의 아이콘으로 불리며 록스타로 우뚝 서는 모습은 영화를 지켜보는 관객들에게 다시금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것이다.

워너브러더스 100주년을 기념한 특별전으로 진행되는 'WB 100 x 워너 필름 소사이어티 시즌 2'의 '어거스트 러쉬', '스타 이즈 본', '헤드윅' 은 11월 22일부터 메가박스에서 순차적으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06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 올겨울 눈과 귀를 즐겁게 할 걸작 음악 영화들이 온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