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보험 사업장 패널 표본데이터셋 주요내용
[동국일보] 고용노동부는 12월 7일 “고용행정데이터 정책심의위원회” 제2차 회의를 개최하여 “고용보험 표본데이터셋 제공방안”을 심의·의결하고 지난 7월 개방한 고용행정통계 기초데이터셋 31종의 이용현황 및 이용활성화 방안 등에 대하여 논의할 예정이다.

고용보험 표본데이터셋은 “사업장별 고용보험 피보험자 현황”, “개인별 고용보험 취득·상실 이력”, “개인별 고용보험 취득·상실 이력에 직업훈련·취업알선·실업급여 이력을 연계한 데이터셋”으로 개인별, 사업장별 식별키를 포함한 원시데이터에서 표본을 추출하여 만들었다.

이번에 개방하는 데이터는 “사업장별 고용보험 피보험자 현황”으로 사업장별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를 지역·산업·규모 등 사업장 특성과 함께, 성·연령·학력 등 피보험자 특성별로 제공하며, 동일 사업장을 패널로 구축한 자료로서 연구자 등이 시간에 따른 노동시장 내의 동적 변화를 포착하고 그로 인한 영향을 파악하기에 유용한 자료이다.

예를 들어, 이 데이터셋을 활용하면 “외국인 고용 증가가 산업별, 직종별, 연령대별 내국인 고용에 미친 영향”이나 “고연령층 고용변동이 산업별, 직종별 청년층 고용에 미치는 효과” 등과 같이 우리 노동시장에서 나타나는 변화와 이로 인한 영향에 대한 심도 있는 분석과 맞춤형 정책 수립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고용보험 표본데이터셋 “사업장별 고용보험 피보험자 현황”은 12.28.(목)부터 한국고용정보원이 운영하는 고용행정데이터분석시스템(ELDS) 누리집(eis.work.go.kr/elds)에서 연구 신청 후 승인을 받아 한국고용정보원 데이터분석센터(충북 음성)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데이터안심구역(서울, 대전) 내 온라인 분석시스템에서 이용할 수 있다.

이정한 고용정책실장은 “이번에 개방하는 고용보험 표본데이터셋을 활용해 우리 노동시장에 대한 심층분석과 정책연구가 활발히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하면서, “앞으로도 민간의 고용행정데이터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개방 수요가 높은 개인별 고용보험 이력 정보가 담긴 표본데이터셋을 내년에 추가로 구축해 개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27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용노동부, 고용보험 표본데이터셋 민간에 개방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