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랑오리농업회사법인
[동국일보] 농림축산식품부 양주필 식품산업정책관은 2월 23일 충남 공주 소재 노랑오리농업회사법인을 방문하여 농공상융합형중소기업에 대한 주요 정책자금 및 판로 지원에 대해 논의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에 방문한 노랑오리농업회사법인은 400여 오리농가와 장기계약을 체결하고 연간 326톤의 오리고기를 공급받아 가공제품을 생산하는 농공상융합형 중소기업으로, 전남·광주지역 특산품인 오리를 이용하여 친환경·기능성 훈제가공품 등 신제품을 개발·판매하고 있다.

노랑오리농업회사법인 오정수 대표는 기존 오리바베큐뿐만 아니라 삼계탕 등 닭·오리를 이용한 레토르트 제품을 신규로 개발하여 일본, 인도, 동남아시아 지역 등으로 수출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하고, 최근 운송비, 인건비 상승 등으로 비용이 증가하고 있음을 언급하며 정부의 지원을 요청했다.

양주필 식품산업정책관은 “농공상융합형중소기업은 생산자와 제조업체 간의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농업인에게는 안정적 소득 창출과 제조업체에는 안정적인 원료 확보를 가능하게 하여 농식품 산업을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이끌 수 있는 주체”라고 강조하면서, “정부는 저금리 운영자금, 판로개척, 시설현대화를 위한 단계적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338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농림축산식품부, 저금리 정책자금, 시설현대화 등 지원을 통해 농공상융합형 중소기업 육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