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제공]
[동국일보] 배우 최덕문이 MBC 새 금토드라마 '수사반장 1958'(기획 장재훈, 홍석우/연출 김성훈/극본 김영신/크리에이터 박재범/제작 (주) 바른손스튜디오)에 출연한다.

‘수사반장 1958’은 야만의 시대, 소도둑 검거 전문 박영한(이제훈 역) 형사가 부패 권력의 비상식을 상식으로 깨부수며 민중을 위한 형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최덕문은 극의 중심이자 박영한 형사가 속한 종남경찰서 수사 1반을 이끄는 유대천 반장으로 등장한다.

최덕문이 ‘수사반장 1958’에서 맡은 유대천은 사명감으로 똘똘 뭉친 베테랑 경찰로, 정치깡패의 하수인으로 변질되어 버린 종남경찰서에서 유일하게 청렴함을 지키는 인물이다.

비록 말투와 행동은 다정하지 않아도 속내는 누구보다 따뜻하고 정의를 향한 뜨거운 열망을 가지고 있다.

2일 최덕문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는 “완성도 높은 캐릭터 묘사를 통해 매 작품마다 놀라운 변신을 보여주고 있는 최덕문 배우가 ‘수사반장 1958’ 속 유대천 반장을 통해 시청자에게 안길 즐거움과 통쾌함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지난해 영화 ‘노량’,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운수 오진 날',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 SBS 드라마 '법쩐' 등 연이어 작품 활동에 나서며 열일을 해 온 최덕문은 2024년을 ‘수사반장 1958’로 활기차게 열며 행보를 이어갈 전망이다.

상식과 정의가 통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수사 1반의 수장으로 강력한 존재감을 나타낼 최덕문의 연기에 큰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MBC 새 금토드라마 ‘수사반장 1958’은 오는 4월 19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04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배우 최덕문, ‘수사반장 1958’ 수사1반 반장 유대천 역 확정! ‘강력 존재감 예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