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183725-30171.jpg

[동국일보] 윤석열 대통령은 5월 23일 오후 '마이크 폼페이오(Mike Pompeo)' 전 미국 국무장관을 접견하고, 한미 동맹 발전 방안과 한반도 정세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에, 대통령은 폼페이오 전 장관이 하원의원 시절부터 한미 관계와 한미일 협력 증진, 북한 비핵화를 위해 노력해 온 점을 평가했다. 

 

특히, 대통령은 "핵 기반으로 업그레이드된 한미 동맹이 경제안보와 첨단기술 동맹으로 확대되고 있다"며, "강력한 한미 동맹과 한미일 협력을 통해 한반도는 물론 역내와 전 세계의 평화와 번영 증진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면서, 미 의회와 행정부 요직을 두루 거친 폼페이오 전 장관의 지속적인 관심과 역할을 당부했다.

이어, 폼페이오 전 장관은 "미국과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윤 대통령의 리더십 하에서 한미 동맹이 한층 더 강화되고 있음을 실감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미 국내정세와 무관하게 한미 동맹이 지속 발전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답했다. 

 

끝으로, "북한 문제와 관련하여 한미, 한미일 간 더욱 긴밀한 공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한미 동맹과 한반도 정세에 대한 미 조야의 이해 제고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11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尹, 前 미국 국무장관 접견…"한미 동맹, 경제안보와 첨단기술 동맹으로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