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제1회 KPGA JUNIOR LEAGUE 패밀리 골프대회
[동국일보] (사)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김원섭, 이하 KPGA)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2024 제1회 KPGA Junior League 패밀리 골프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지난 26일 경기 평택 소재 서평택골프클럽에서 진행된 본 대회는 주니어 선수들이 연령별 성장에 맞는 골프 장비를 활용해 쉽고 재밌게 골프를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하는 취지로 개최됐다.

이를 통해 골프가 생활 체육을 대표하는 종목으로 성장하고 더 나아가서는 평생 스포츠로서 발판을 마련해 대한민국 골프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하는 데 목적이 있다.

KPGA는 올해 4월부터 KPGA 회원 대상으로 유소년 골프 지도 능력 개발을 위한 전문 지도자 연수 과정을 개설하여 운영했다. 이를 수료한 KPGA 회원들은 지역 별로 모집된 주니어 선수들로 팀을 결성한 뒤 이번 대회를 목표로 일정기간 체계적이고 선진화된 훈련과 교육을 제공했다.

‘2024 제1회 KPGA Junior League 패밀리 골프대회’에는 총 95명의 주니어 선수들이 참가해 3인 1조로 32개 팀을 구성했다. 9홀(파27)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졌고 각 출전 아카데미별 상위선수 3명의 스코어를 합산해 가장 적은 타수를 기록한 팀을 우승팀으로 선정했다.

주니어 선수들의 부모들은 아이들과 캐디로 동반하여 팀워크를 이뤄 대회의 의미를 한 층 되새겼고, JBL과 골프다이제스트, 남도분식, 젠틀그린에서 협찬을 통해 대회를 더욱 풍성하게 해 주었다.

경기 결과 단체전 우승은 KPGA 황효석 프로와 박동훈, 서성원, 박시현, 김지황, 이가을 이상 5명의 주니어 선수가 소속되어 있는 에이밍65주니어골프아카데미가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에이밍65주니어골프아카데미의 박동훈 선수는 “함께 격려하고 서로 용기를 주며 한마음으으로 뭉쳐 대회를 준비했던 것이 우승의 원동력이 됐다”며 “골프가 주는 새로운 재미와 가치를 느낄 수 있게 해주시고 언제나 웃는 얼굴로 좋은 가르침을 주신 황효석 감독님께도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는 소감을 밝혔다.

KPGA 황효석 프로는 “우리 선수들이 공부하면서 별도로 시간을 쪼개어 열심히 노력해줘서 참 기특하고 자랑스럽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KPGA 주니어골프 지도자 중 1명으로서 대회뿐만 아니라 참가한 주니어 선수들, 그리고 학부모님들이 모두 참여하면서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레크레이션이 풍성해 너무 좋았고, 학부모님들도 매우 만족해하는 대회였다. 이러한 대회가 좀 더 많이 개최된다면 한국프로골프의 저변확대와 발전에 큰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개인시상으로 최저타상은 저학년부에서 29타로 2오버파를 기록한 에이밍65골프골프아카데미의 서성원 선수가, 고학년부는 27타로 파를 기록한 군산골프아카데미의 김태윤 선수가 차지했다.

KPGA 김원섭 회장은 “골프에 대한 뜨거운 열정이 가득한 주니어 선수들의 모습을 보면서 대한민국 골프의 희망찬 미래를 엿볼 수 있었다”며 “주니어 선수들이 앞으로도 골프를 즐기며 골프에 대한 재미와 꿈을 지속적으로 키워 나가길 바란다”고 이야기했다.

KPGA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주니어리그 지도자 연수과정과 제1회 대회에 이어 ‘KPGA Junior League 골프대회’를 2번 더 개최할 예정이며 ‘유소년 골프 저변 확대’에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을 가지고 성장 발전시킬 계획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796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KPGA, 서평택골프클럽서 '2024 제1회 KPGA JUNIOR LEAGUE 패밀리 골프대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