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 베이스스토리, 아이오케이, SLL]
[동국일보] 엄태구, 한선화의 한 가닥 하는 친구들이 총출동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오는 6월 12일(수)에 첫 방송될 JTBC 새 수목드라마 ‘놀아주는 여자’(극본 나경/ 연출 김영환, 김우현/ 제작 베이스스토리, 아이오케이, SLL)는 어두운 과거를 청산한 큰 형님 서지환(엄태구 분)과 아이들과 놀아주는 미니 언니 고은하(한선화 분)의 반전 충만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동심과는 거리가 멀어 보이는 블랙 덕후 서지환과 늘 핑크빛 긍정 에너지를 뿜어내는 키즈 크리에이터 고은하의 특별한 만남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여기에 배우 김현진(주일영 역), 문지인(구미호 역), 양현민(재수 역), 이유준(만호 역), 문동혁(홍기 역), 재찬(동희 역)이 극 중 두 사람의 절친들로 뭉쳐 끈끈한 의리를 발휘한다.

먼저 서지환이 이끄는 육가공 업체 목마른 사슴 일원들의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총괄본부장 주일영(김현진 분)을 주축으로 고객관리팀, 제품개발팀, 홍보마케팅팀, 경영지원팀 등 각 팀이 의기투합해 목마른 사슴을 꾸려가는 것.

하지만 각 팀 팀장인 재수(양현민 분), 만호(이유준 분), 홍기(문동혁 분)와 막내 동희(재찬 분)까지 이들에게는 무언가 은밀한 과거가 숨겨져 있어 궁금증을 돋운다.

우람한 덩치와 강렬한 카리스마, 거친 입과 달리 직원들의 속마음은 사장 서지환처럼 뽀얗기만 한 상황. 과연 이들의 진심을 알아봐 줄 사람이 나타날지 궁금해지고 있다.

서지환이 직원들과 돌처럼 단단한 의리를 다진다면 고은하도 가족처럼 애틋한 절친, 구미호(문지인 분)와 진한 우정을 나눈다.

아이들을 좋아하는 고은하와 달리 아이에게 별 관심이 없고 오직 인생의 즐거움만을 추구하는 베짱이 미용실 원장으로 동심 가득한 고은하의 세상에 알싸한 어른의 맛을 더해줄 예정이다.

이처럼 ‘놀아주는 여자’ 속 목마른 사슴 직원들과 구미호는 서지환, 고은하 만큼이나 정반대의 세상에 살고 있다. 삶의 모토부터 살아가는 방식, 하는 일 등 너무나 다른 이들이 서지환, 고은하를 중심으로 어떤 관계성을 형성하게 될지 시선이 집중된다.

엄태구, 한선화의 같이 놀고 싶은 절친들을 만날 수 있는 JTBC 새 수목드라마 ‘놀아주는 여자’는 오는 12일(수) 저녁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325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목드라마 '놀아주는 여자', 엄태구의 금쪽같은 직원들로 뭉친다…돌보다 단단한 의리 발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