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주)디스테이션 제공]
[동국일보] 시드니 스위니의 핏빛 어린 연기변신으로 기대를 모아온 공포 스릴러 '이매큘레이트'가 7월 10일(수) 개봉확정과 함께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매큘레이트'는 이제 막 수녀가 된 세실리아가 순결한 몸으로 임신한 사실이 밝혀지고, 기적으로 추앙받게 되면서 겪게 되는 충격적인 공포 스릴러이다.

HBO 시리즈 '유포리아'의 ‘캐시’ 역으로 주목 받으며 현재 할리우드에서 가장 핫한 배우로 꼽히는 시드니 스위니가 ‘세실리아’ 수녀 역을 맡아 기대를 모았다.

북미 개봉 이후 “시드니 스위니 최고의 작품”,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 “미친 클라이막스”, “과학과 종교, 호러의 발칙한 만남”, “기발한 상상력” 등 시드니 스위니의 압도적인 열연과 신선한 공포에 대한 호평 속에 전세계 박스오피스에서 제작비 대배 4배 이상의 수익을 넘어서며 흥행 몰이 중이다.

국내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이매큘레이트'의 메인 포스터는 “순결한 수녀의 잉태, 축복인가 저주인가”라는 파격적인 카피와 함께 수녀복을 입은 시드니 스위니의 아름다운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동시에 수녀복 깃에 보이는 핏자국이 그에게 닥칠 끔찍한 위협을 예고해 '이매큘레이트'가 선보일 충격적인 공포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순결한 수녀의 임신에 감춰진 충격적인 비밀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시드니 스위니 주연의 공포 스릴러 '이매큘레이트'는 7월 10일(수)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679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화 '이매큘레이트', 올 여름 최악의 공포가 잉태된다…7월 10일 개봉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