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KBS 2TV ‘뮤직뱅크’ 방송 화면 캡처]
[동국일보] 가수 최예나(YENA)의 긍정 에너지가 금요일을 더욱 즐겁게 만들었다.

최예나는 2일 방송된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세 번째 미니앨범 ‘GOOD MORNING(굿모닝)’의 동명의 타이틀곡 ‘Good Morning(굿모닝)’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최예나는 핑크 컬러의 헤어를 양갈래로 땋아 러블리한 매력을 더 높였다. 화이트 앤 블루 스타일링으로 힙한 매력을 자아낸 최예나는 사랑스러운 비주얼과는 또 다른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반전 매력을 선사하며 완성도 높은 무대를 꾸몄다.

최예나는 상큼하면서 힘 있는 보컬과 여유로운 무대 매너로 아티스트로서의 성장을 증명했다.

무대 위에서 록 스피릿을 마음껏 발휘한 최예나는 마이크 스탠드를 활용한 다채로운 퍼포먼스와 제스처, 표정 연기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특히 댄서와 함께 “지구미 가자!”라며 호응을 유도하며 흥이 넘치는 무대를 완성했다.

최예나가 7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 ‘GOOD MORNING’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부터 자전적인 이야기까지 다채로운 음악 장르가 담겼다.

동명의 타이틀곡 ‘Good Morning’은 파워풀하면서도 상큼한 보컬이 기분 좋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며, 최예나가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해 또 한 번의 음악적 성장을 증명했다.

한편, 최예나는 다양한 음악 방송을 통해 ‘GOOD MORNING’ 활동을 선보이며 팬들과의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28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뮤직뱅크' 최예나, 유니크한 '예나 장르' 구축 완료…'굿모닝'으로 증명한 성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