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Home >  정치  >  선거

실시간뉴스

실시간 선거 기사

  • '2021년 4‧7 재‧보궐선거' 대국민 담화문 발표
    [동국일보]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그리고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2021년 재‧보궐 선거를 13일 앞둔 3월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대국민 담화문'을 공동으로 발표하고,    안전한 투표환경 조성, 공명선거 및 공직기강 확립에 대한 정부의 강력한 의지를 표명했다.이에, 담화문 발표는 지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이후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는 엄중한 상황에서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등 대규모 선거 실시로 다수 유권자의 이동이 예상됨에 따라,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는 투표환경 조성을 위한 정부의 강력한 의지를 밝히고 국민들에게 방역수칙의 준수를 당부했다. 특히, 정부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지방자치단체와 긴밀히 협조하여 선거 전‧후 투‧개표소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고 코로나19 확진자 및 자가격리자의 투표권 행사를 최대한 보장하는 등,    범정부 차원에서 국민들이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는 투표환경 조성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또한, 정부는 탈법‧불법 선거운동에 대해서는 검찰과 경찰 등 범정부 차원에서 철저히 단속하고 흑색선전, 금품수수, 사이버 공간에서의 가짜뉴스와 여론조작 등,    일체의 불법행위에 대하여 무관용 원칙으로 엄정 조치하겠다고 전했다.아울러, 국민의 봉사자인 공무원의 선거중립 실천과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감찰활동을 강화하며 선거관여행위, 선거분위기에 편승한 행정공백 또는 기타 위법사항 발생 시 엄중하게 책임을 묻겠다고 말했다.한편, 선거일이 평일임을 고려하여 공공‧민간기업과 고용주의 근로자에 대한 투표권 보장 협조와 사전투표(4.2.~4.3.) 기회를 활용한 국민들의 소중한 참정권 행사를 당부하면서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안전한 선거를 위해,    투표소 방문 시 마스크 착용, 투표소 입장 전 발열 확인, 앞 사람과의 거리 유지, 이상증세가 있을 경우 임시기표소 이용 등 투표소 내 방역수칙을 적극 준수해줄 것을 강조했다.  
    • 정치
    • 선거
    2021-03-25
  • 행정부, '2021년 4‧7 재‧보궐선거' 거소투표 접수
    [동국일보] 행정안전부는 2021년 4‧7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3월 16일부터 20일까지 거소투표를 접수한다고 밝혔다.이에, 거소투표대상자는 병원‧요양소에 기거하거나 신체에 중대한 장애가 있어 거동할 수 없는 사람 등이며 재‧보궐선거에서는 재‧보궐선거가 실시되는 선거구 밖에 거소를 둔 사람도 거소투표를 신고할 수 있다.특히,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고 병원에 입원, 생활치료센터에 입원한 사람과 확진판정을 받고 자가치료 중인 사람도 거소투표 신고기간 내 신고를 하면 거소투표가 가능하며,   거소투표를 하려는 사람은 신고서를 3월 20일 오후 6시까지 본인의 주민등록지인 시‧군‧구의 장 또는 읍‧면‧동장에게 도착하도록 우편발송하거나 직접(본인 또는 대리인) 제출하면 된다.또한, 신고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또는 각 지방자치단체의 홈페이지에 게시된 신고서를 내려받을 수 있으며 시‧군‧구청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에 비치된 투표신고서도 이용할 수 있다.이어, 코로나19 확진자와 재‧보궐선거가 실시되는 선거구 밖에 거소를 둔 자가격리자의 경우에는 관련법에 따라 외부 접촉이 어려운 만큼 제21대 국회의원선거와 마찬가지로 거소투표신고서를 스캔 또는 사진 촬영하여,    관할 시‧군‧구로 전자우편, 팩스(모바일 팩스 포함),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사본으로 신고가 가능하다.아울러, 지방자치단체별로 메일 주소, 팩스 번호 등이 상이하므로 반드시 주소지 관할 지방자치단체 홈페이지를 통해 자세한 신고방법을 확인해야 하며,    신고 시기도 거소투표 대상확인에 필요한 시간을 고려해 거소투표 신고 마감일인 3월 20일보다 더 일찍 신고하는 것이 좋다.한편, 박성호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국민의 소중한 참정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하여 거소투표신고 접수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유권자께서는 관할 시‧군‧구에 거소투표 신고서 접수 방법(전자우편 주소 등)을 반드시 확인하고 신고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정치
    • 선거
    2021-03-15
비밀번호 :